AFLHS Wiki
Advertisement

현재는 교육과정이 어떻게 바뀌었는지 모르겠지만 2013년도까지 자연계학생들은 화학2 과정을 이수했다. 서울대에 진학을 목표로 하는 학생들이나 2학년 때 배운 화학1이 싫은 학생들, 고3 내신이 중요하다고 생각되지는 않지만 그렇다고 내신을 포기함으로써 내신등급제의 방석이 되기는 싫은 학생들이 이 과목을 듣는다. 이 과목을 가르쳤던 선생님은 강모 선생님과 민모 선생님이 있다.

강모 선생님에 관해

인기가 많은 선생님이다. 햄토리를 닮았다. 학생들이 이성친구를 사귀면 놀리면서 매우 뭐라고한다. 여성과의 접촉을 피해서 한때는 여성기피증이라는 소문도 있었으나 14기 어떤 학생이 수능끝난 후 안양1번가에서 강모 선생님이 여자와 손잡고 다니는 것을 목격했다 한다. 다른 선생님들에 비해 학벌이 좋지 않기 때문에 스스로 노력을 많이 한다. 그 결과 학생들은 강모 선생님이 가르치는 화학2를 상당히 좋아한다. 수업도 재미있는 편이다. 완전귀엽다. 18기 여학생들의 귀여움을 한 몸에 받고 계시기도 한다. 특히 축구를 할 때 등에 써져 있는 천불사가 많은 의문을 불러 일으켰는데, 천불사는 천재로 불리는 사나이의 준말이라고 한다.1학년 영어1의 강모 선생님과 매우 친하신거 같다. 이번 19기 컨셉은 시크로 잡으신 것 같다. 인사도 받아주시지 않고 교과서 없이 백묵만으로 등장하셔서 쿨하게 수업하시고 슝 가버리신다. 필자는 수업시간에 아이들끼리 질문할 때 답해주지 말라면서 경쟁자 하나를 밀어내는 것이라는 발언을 하셨을 때 소소한 충격을 받기도 했지만 나름 귀여우시다. 내눈엔 이쌤은 천재설정의 싸이코 과학자같다.


민모 선생님에 관해

서울대를 졸업했으며 머리가 크다. 키도 크다. 착할 때는 착하지만 악할 때는 악하다. 그 경계가 무엇인지 학생들이 상당히 헷갈려한다. 화학2를 가르치는데 어려움이 많았다한다. 그래서 민모 선생님에게는 화2브레이커 라는 별명이 존재한다.

Advertisement